“기저귀·금 반값구매” 4465억 사기…쇼핑몰 사장 기소



[서울=뉴시스] 위용성 기자 = 사회관계망서비스(SNS)를 통해 공동구매를 하면 최대 반값에 할인구입이 가능하다고 속여 고객 수만명으로부터 수천억 원을 받아 챙긴 인터넷 쇼핑몰 사장이 재판에 넘겨졌다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 ☜ 이곳에서 확인해 볼수있습니다!


추천 기사 글